바르셀로나, 에어비앤비 벌금부과


바르셀로나 시청은 목요일 관광객을 숙박하게 하는 허가가 없음에도 불구하고 숙박을 위해 홍보활동을 한 주택 대여 웹사이트 에어비앤비와 라이벌인 홈어웨이社에 각각 600,000유로 (635,000 달러)씩의 벌금을 부과했다.

이번 결정은 인기있는 해변 휴양지인 이 곳이 관광업이 성행하면서 지역주민을 화나게 하고 가난한 주민들을 내몰게 되면서 스페인에서 두번째로 큰 도시의 매력을 해치게 했다.

성명을 통해 바르셀로나는 승인없이 "허가없이 관광객을 위한 숙박을 온라인으로 홍보하는 경우 각각에 각각 60만 유로의 벌금이 부과될 절차를 시작했다"고 전했다.

2012 년 지역법에 따라 카탈로니아에서 방문자에게 임대되는 모든 아파트는 해당 관광청의 등록부에 등록되어 있어야 하며 대여 허가가 있어야 한다.


인기뉴스

포토

비디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