중, 2분기 6.9% 상승 발표


중 당국이 위험도가 높은 대출에 대한 규제를 시작했음에도 불구하고 중국의 2분기 성장률이 6.9%을 기록한 것으로 드러났다.

AFP가 실시한 설문조사에서 분석가들은 1분기 경제 성장률이 6.9%를 기록한 후, 2분기 성장률을 6.8%라고 예측한 바 있다.

국립통계청의 싱 지홍 대변인은 "일반적으로 말하자면 국가의 경기는 꾸준하고 건실한 모멘텀을 계속해서 유지하고 있으며 연간 목표를 달성하고 더 나은 실적으로 낼 것으로 예상된다. 그러나 여전히 불안정적이고 불확실한 요인들이 있다는 것을 간과해서는 안될 것이다"고 싱은 전했다.


인기뉴스

포토

비디오